광양매화축제
광양매화축제 여행상담 여행상담 Q&A
  • 아름다운 한국의 섬여행
  • KTX 레일텔
  • KTX 레일쉽
  • 투어레일과 함께하는 여행기획전

섬진강매화꽃축제

봄을 알리는 첫 동네 매화마을, 새하얀 매화꽃 물결과 그윽한 매향에 취하다


해마다 3월이 오면 광양 섬진강변 다압면을 비롯한 시 전역은 기나긴 겨울을 지낸 매화가 전국에서 가장 먼저 남녘의 첫 봄소식을 알리는 매화천지로 새로운 세상이 열린다. 3대에 걸쳐 매화를 가꾸어 온 명인의 혼은 2,500여개의 전통 옹기와 함께 이어져 내려오며, 최근에는 계절마다 맥문동, 구절초 등 야생화가 활짝 피어 사계절 관광지와 영화 촬영지로도 인기가 좋다. 광양시는 봄꽃의 첫 만남, 매화향기 가득한 그곳, 새하얀 눈꽃이 가득한 섬진강변 매화마을을 중심으로 해마다 2월 중순부터 3월 말까지 약 10일간 '광양매화축제'를 개최하고 있다.


 

해마다 3월이 오면 광양 섬진강변 다압면을 비롯한 시 전역은 기나긴 겨울을 지낸 매화가 전국에서 가장 먼저 남녘의 첫 봄소식을 알리는 매화천지로 새로운 세상이 열린다.

매년 3월이면 섬진강 하류 백운산 자락은 새하얀 매화로 눈부시다. 섬진강에 드리운 매화가 봄을 재촉하고 고고한 선비정신을 전한다. 3대에 걸쳐 매화를 가꾸어 온 명인의 혼은 2,500여개의 전통 옹기와 함께 이어져 내려오며 최근에는 계절마다 맥문동, 구절초 등 야생화가 활짝 피어 사계절 관광지와 영화 촬영지로도 인기가 좋다.

 

광양시는 봄꽃의 첫 만남, 매화향기 가득한 그곳, 새하얀 눈꽃이 가득한 섬진강변 매화마을을 중심으로 해마다 2월 말부터 3월초까지 약 10일간 ‘광양매화축제’를 개최하고 있다.

 

2016년 제19회 광양매화축제는 순수 꽃구경 상춘객을 위한 교통지도, 화장실 등 편의시설 확충과 안내서비스에 주력하고 공연은 광양읍, 중마동 등 도심권에 분산 개최되어 눈길을 끌었다.

 

광양매화축제는 100만명 이상의 관광객이 방문할 만큼 지역을 대표하는 축제로 자리 잡았으며 관광객들에게 볼거리와 먹거리, 즐길거리 등 다양하고 풍성한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관광객들에게 호평을 받고 있다.


 

 

《참고해설_박양자 해설사》

 

퇴계 이황의 매화 사랑이야기

 

매화만큼 선비들의 사랑을 듬뿍 받았던 꽃이 어디 있을까요?

 

꽃말 또한 고결한 마음, 인내, 청결, 정조, 충실입니다.

 

그 중에서도 퇴계 이황의 매화 사랑 이야기를 해볼까 합니다.

 

1548년, 조선 최고 학자 퇴계 이황(1501~1570년)선생이 단양 군수(사또)로 부임합니다. 선생의 나이 48세 꽃 중년 이었습니다.

선생은 부임 전후 몹시 힘든 시기였습니다. 그 무렵 열여덟 살 관기 두향과 나이와 신분을 초월한 운명적인 만남이 시작되었습니다.

 

두향은 빼어난 미모에 글과 시 거문고에 능했다고 합니다.

 

마흔여덟 퇴계 선생의 마음을 흔든 두향은 매화를 무척 좋아했으며 퇴계 선생이 매화를 좋아한다는 것을 이미 간파했던 두향은 남자의 마음을 움직일 줄 알았던 것입니다. 두향이 퇴계 선생에게 매화를 선물하자 청백리 퇴계는 그것도 뇌물이라 생각해 받기를 거부합니다.

 

그러자 두향은 “매화는 고상하고 격조가 높으며 향기로운데다가 엄동설한에도 굽힘이 없는 기재를 가졌다”며 “우리 고을도 그렇게 잘 다스려 달라”고 설득하자 퇴계는 흔쾌히 받아 드렸습니다.

 

이 후 두 사람은 산수가 수려한 주변을 다니며 풍류를 즐기고 시를 읊고 거문고를 타며 함께 단양팔경을 완성해 갔습니다.

 

하지만 이들의 사랑도 그리 오래 가지는 못했는데 퇴계 선생이 단양 군수 10개월 만에 그만 이별을 맞습니다. 퇴계 선생은 자신의 친형 온계 이해가 충청도 관찰사(도지사)로 부임하자 한 지역에서 상하 관계로 일하면 나랏일이 공평함을 잃을 수도 있다하여 이웃인 경상도 풍기 군수로 자원합니다. 이후 둘은 영영 만날 수 없었습니다.

 

퇴계 선생이 떠나자 두향도 후임 사또에게 자신이 다른 남자를 모실 수 없음을 청하고 관기에서 나와 고향 마을 강 맞은편 강선대 옆에 초가를 짓고 퇴계 선생을 그리워하며 외롭게 생활합니다. 단숨에라도 달려가 만나고 싶었지만 공직에 있는 선생을 위해 그럴 수도 없음을 아는 두향.

 

퇴계 선생 역시 두향을 잊지 못했습니다. 이들은 가끔 편지를 주고 받았습니다.

 

퇴계 선생은 풍기에서도 1년만에 병을 이후로 사직하고 안동으로 낙향하여 후학을 양성하며 살았습니다. 두향과 떨어져 산 지 20여년, 두향이 선물한 매화를 보면서 “저 매화나무에 물 잘 주라”라는 한마디를 남기고 눈을 감았다고 합니다.

 

두향은 퇴계 선생의 부고를 듣고 며칠을 날 밤 새며 퇴계 선생에게 달려갔지만 남몰래 빈소만 바라보고 통곡하며 돌아와야 했습니다. 그리고는 며칠을 굶다가 집 근처 강선대에 올라 강물에 몸을 던져 생을 마감하고 맙니다.

 

너무나 애절한 러브스토리입니다. 무릇 서른 살 나이 차를 넘어 조선 최고의 학자와 관기와의 짧지만 긴 여운, 오늘날 우리도 이런 애틋한 사랑의 감정을 가슴 속에 품고 산다면 참으로 훈훈한 사회가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선진강 매화꽃축제, 홍쌍리청매실농원, 섬진강 매화마을.. 섬진강 소개



 


봄날 섬진강에 오면 몸에 생기가 돋아난다.

입맛도 되살아난다.

신도 맑아진다.

장하면서도 서정적인 풍경 덕분이다.
 



잔수또는 두치강으로 불리던 섬진강이 섬진강이라는
이름을 얻는 유래에 대해 한가지 전설이 내려오고 있는데요,
혹시 아시나요? :)
 


 
섬진강의 유래
 
우왕 11년 (1385) 강 하구로 왜구의 배들이
대규모 출몰한 것은 공식적인 기록으로도 확인할 수 있는
한번은 왜구들이 출몰하여 경남 하동 쪽에서
광양쪽으로 몰려들자, 
 





광양시 진상면 섬거 마을에 살던
두꺼비 수십만 마리가 20리나 떨어진 지금의
광양시 다압면 섬진마을 나루터로 떼를지어
몰려와 울부짖자 왜구들이 놀라 도망쳤다고 하며
이때부터 이강을 두꺼비 섬[蟾]자를 따서 

 섬진강으로 부르게 되었답니다.



교통의 요지로써 마을사람들은 당시 나룻배를 타고
구례와 순천을 오갔던 기억을 간직 하고 있습니다.
마을 앞으로 강폭이 넓어지며 유속이 완만하고
백사장이 발달해 있어 예부터
교통의 요지로서 꼽혀 왔을 잔수권역! 


  


 

곡성읍 북쪽에서 남원시를 지나 흘러드는 요천과 합류한 후 남동으로 흐르다가 압록 근처에서 보성강과 합류한다.

 

그 이후 지리산 남부의 협곡을 지나 경남 ·전남의 도계(道界)를 이루면서 광양만(光陽灣)으로 흘러들어간다.

대체로 강너비가 좁고 강바닥의 암반이 많이 노출되어 있어 항해하는 데는 불편하다.

 

섬진강 찾아가는 길

하동 갈사리(섬진대교)→광양시 태인동→망덕포구→매화마을



  

하동송림






 


봄날 섬진강에 오면 몸에 생기가 돋아난다.

입맛도 되살아난다.

신도 맑아진다.

장하면서도 서정적인 풍경 덕분이다.
 



잔수또는 두치강으로 불리던 섬진강이 섬진강이라는
이름을 얻는 유래에 대해 한가지 전설이 내려오고 있는데요,
혹시 아시나요? :)
 


 
섬진강의 유래
 
우왕 11년 (1385) 강 하구로 왜구의 배들이
대규모 출몰한 것은 공식적인 기록으로도 확인할 수 있는
한번은 왜구들이 출몰하여 경남 하동 쪽에서
광양쪽으로 몰려들자, 
 





광양시 진상면 섬거 마을에 살던
두꺼비 수십만 마리가 20리나 떨어진 지금의
광양시 다압면 섬진마을 나루터로 떼를지어
몰려와 울부짖자 왜구들이 놀라 도망쳤다고 하며
이때부터 이강을 두꺼비 섬[蟾]자를 따서 

 섬진강으로 부르게 되었답니다.



교통의 요지로써 마을사람들은 당시 나룻배를 타고
구례와 순천을 오갔던 기억을 간직 하고 있습니다.
마을 앞으로 강폭이 넓어지며 유속이 완만하고
백사장이 발달해 있어 예부터
교통의 요지로서 꼽혀 왔을 잔수권역! 


  


 

곡성읍 북쪽에서 남원시를 지나 흘러드는 요천과 합류한 후 남동으로 흐르다가 압록 근처에서 보성강과 합류한다.

 

그 이후 지리산 남부의 협곡을 지나 경남 ·전남의 도계(道界)를 이루면서 광양만(光陽灣)으로 흘러들어간다.

대체로 강너비가 좁고 강바닥의 암반이 많이 노출되어 있어 항해하는 데는 불편하다.

 

섬진강 찾아가는 길

하동 갈사리(섬진대교)→광양시 태인동→망덕포구→매화마을



  

하동송림

매화각 만개한 광양 매화마을

안녕하세요! 광양시 SNS 마스코트
매돌이 입니다.

 

 

저는 오늘 인생샷도 건지고
매화꽃과 함께 온 봄을.. 느끼기 위해
매화마을 찾았습니다. 



그럼 지금부터
만개한 광양 매화마을
보여드릴께요^^

----------------------------

봄의 시작을 알리는
2018 광양매화축제는 곧 시작...



매화마을은 하얀 눈이불이 덮인 듯
매화꽃이 활짝피었습니다.



마을전체가 하얗게 물들은 모습은
봄의 한가운데에 와있음을 실감케합니다.




멀리서 봐도 가까이서 봐도
정말 이쁩니다^^



자연은 자연그대로가 가장 좋다고 하지만
장독대와 매화가 어우러진
돌담의 풍경은 감탄을 자아냅니다



장독대안에는 매실액과 매실장아찌가
익어가고 있습니다.

2016년 사진

초가집 Ⅹ 매화마을
언제나 옳습니다



초가집만 이쁘다고하면
기와집이 섭섭하겠죠??



1시간 넘게 구경하다 보면
매실아시스크림 생각이 간절해집니다



청매실농원을 올라가다보면

정자가 나오는데



여기서 보는 풍광이 아름다워
다들 사진찍기에 여념이 없습니다







섬진강을 따라 가는 길은
봄이되면 매화를 시작으로
산수유와 벚꽃이 따라와
봄의 절정을 만들어 주는 곳입니다



˛˛
 
매화꽃이 피면 봄이온다
¸¸

따뜻한 봄소식을 가장 먼저 알려주는
광양 매화마을

봄을 기다리는 사람들에게는
자연이 주는
올해 첫번째 선물일 지도 모르겠네요




 

광양매화축제여행상품

[국악와인열차]2019광양매화축제마을~섬진강 매화마을*남원 광한루 (3/23, 24)
당일 , 135,000원~
광양매화마을~섬진강변 드라이브
[광양매화축제 특별열차] 섬진강 광양매화꽃축제*광양매화마을*섬진강변 봄꽃기차여행 - 3/23,30일 2회 출발
당일 79,000원~
특별열차 왕복운임,연계차량운임,입장료,석식도시락
광양{섬진강} 매화마을
[SRT광양매화축제] 섬진강 광양매화꽃축제 & 청매실 매화농원/지리산 구례상위마을 산수유꽃 (당일)(b)
당일 ,월,화,수,목,금, 74,000원~
왕복열차비, 연계차량
섬진강 (광양) 청매실 매화농원 - 구례산수유마을
[KTX남도봄꽃열차] 장사도 & 통영케이블카 & 섬진강매화축제/쌍계사벚꽃/산수유꽃축제, 남도봄꽃기차여행 (1박2일)
1박 2일 ,월,화,수,목,금, 226,000원~
KTX왕복열차비, 전용차량비, 숙박(모텔급), 2식, 유람선비(장사도), 입장료, 통영케이블카비용
통영(장사도~한려수도케이블카) - 진주 - 남도봄꽃축제(광양매화축제/구례산수유꽃축제/하동 쌍계사벚꽃축제) - 전주한옥마을
섬진강매화꽃축제 & 광양 청매실농원/화개장터 기차여행(당일)
당일 , 69,000원~
왕복열차운임,연계버스비
광양 섬진강 매화마을 - 화개장터
[KTX광양매화축제] 섬진강 광양매화꽃축제 & 청매실 매화농원/지리산 구례상위마을 산수유꽃 (당일.대전역)
당일 ,월,화,수,목,금, 79,000원~
왕복열차비, 연계차량
전남 광양(섬진강)매화화마을 & 청매실 매화농원 - 구례산수유마을
[S-train광양매화축제] 섬진강 광양매화축제2019 * 섬진강매화마을 (수.목.금 출발)(b)
당일 수,목,금 69,000원~
왕복열차운임,연계버스
2019광양매화축제~섬진강 매화마을
[처음][이전]1[다음][마지막]
광양매화축제 코렝리 7788@letskorail.kr Copyright ⓒ K7788 Corp. All rights Reserved